[KRKPL] 락스 피닉스, CV 잡고 1패 뒤 첫 승 신고

◆코리아 왕자영요 프로리그(KRKPR) 2018 1주 3회차

▶락스 피닉스 2대0크리에이티브 밸류

1세트 락스 피닉스 승 < 왕자협곡 > 크리에이티브 밸류

2세트 락스 피닉스 승 < 왕자협곡 > 크리에이티브 밸류

락스 피닉스가 크리에이티브 밸류를 맞아 2대0으로 가볍게 승리하고 1패 이후 첫 승을 신고했다.

락스 피닉스는 25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에 위치한 e스타디움에서 열린 코리아 왕자영요 프로리그(KRKPL) 2018 1주 3회차 2경기 크리에이티브 밸류(이하 CV)와의 대결에서 1, 2세트 모두 15분 안에 끝내면서 첫 승을 거뒀다.

락스 피닉스는 항우, 마르코폴로, 원가, 손책, 손빈을 가져갔고 CV는 소열, 공손리, 간장막야, 달마, 장비를 택했다. 라인전에서 우위를 점하고 있던 락스는 블루 버프를 가져가기 위해 CV의 정글로 들어갔고 ‘세이지’ 오윤석의 손빈만 내주고 CV 선수들 3명을 잡아냈다. ‘글로우’ 이진영의 원가가 2킬, ‘도’ 도진호의 마르코폴로와 ‘세일럼’ 이성진의 항우가 킬을 냈다.

6분에 상단에서 4명이 공격하면서 2킬을 가져간 락스는 중앙 돌파를 시도했고 달마를 눕히면서 본진을 파괴, 11분 만에 1세트를 승리로 장식했다.

2세트에서 CV는 소열과 이원방, 장량, 뮬란, 장비를 가져갔고 락스 피닉스는 달마와 백리현책, 원가, 관우, 귀곡자를 챙겼다. 락스는 폭군을 두드리는 과정에서 CV의 서포터 ‘얍’ 이은호의 장비를 끊어냈지만 중앙 지역에서 2명이 잡히면서 피해를 봤다. 5분에 폭군 지역에서 또 다시 싸움을 건 락스는 체력이 빠진 CV 선수들이 도망가자 말을 타고 내려온 ‘하섬’ 민경현의 관우가 정글 지역에서 2명을 잡아내면서 4대2로 역전시켰다.

하단으로 몰아친 락스는 CV의 소열과 이원방을 물고 늘어졌고 민경현의 관우가 위에서 내려오면서 포탑 다이브까지 성공, 11대4로 달아났다. 9분에 주재자를 잡아낸 락스는 암흑의 폭군까지 잡아내고 포탑 철거에 들어갔다. CV가 장량을 앞세워 2명을 끊어냈고 반격하는 듯했지만 락스는 ‘도’ 도진호의 백리현책이 장량을 제거했고 민경현의 관우가 몰아치면서 2대0으로 승리했다.

마포=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